경기도와 경기도문화의전당, 파주시, MBC는 광복 70주년을 맞이하여 평화와 통일을 기원하는 ‘광복 70년 기념, 2015 DMZ 평화 콘서트’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음악의 언덕에서 개최한다.

세계 유일 분단국가 한반도의 상징인 DMZ에서 단절과 갈등의 분단 70년을 넘어 광복 7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고, 음악을 통해 분단의 장벽을 넘어서는 화합과 평화의 염원이 담긴 축제를 만들고자 기획됐다. ‘8천만 통일의 노래’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광복 70주년 특집 DMZ 평화콘서트’는 8월 14일, 15일 이틀에 걸쳐 MBC에서 방영된다.

8월 14일 금요일은 ‘K-POP 콘서트’가 펼쳐질 예정으로 통일의 세대, 통일의 주역인 K-POP스타들이 부르는 평화와 희망의 노래로 남과 북의 화합을 위한 무대가 펼쳐진다.
MC는 김성주와 소녀시대 윤아가 맡았고 소녀시대, EXO, 비스트, 인피니트, B1A4, 에이핑크, FT아일랜드, 에일리, 태진아 등 20개 팀이 출연해 무대를 가득 채우고 통일을 주제로 한 노래를 부를 예정이다.

8월 15일 토요일은 ‘통일기원 퍼포먼스’와 ‘클래식 콘서트’가 펼쳐진다.
식전행사인 통일기원 퍼포먼스는 CTS소년소녀합창단과 초청인사들이 작은 씨앗이 커다란 나무로 자라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영상을 배경으로 평화와 통일의 나무를 심는 어린이들의 안무, 합창을 통해 통일을 기원한다.

‘클래식 콘서트’는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상임지휘자 성시연)와 출연진이 평화를 기원하고 관객과 무대가 하나되는 클래식의 향연을 펼친다.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의 협연, 국민가수 이문세, 한국과 일본을 각각 대표하는 반도네온 연주자 고상지와 고마츠 료타의 협연, 팝페라 가수 알레산드로 사피나 등이 공연한다.

남경필 경기도지사는 “DMZ가 평화콘서트를 통해 자연이 되살아난 생태계의 보고이자 평화의 상징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광복 70주년을 맞아 국민들과 함께 온 겨레의 염원인 평화통일을 기원하는 시간을 갖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DMZ평화콘서트
※ 자료출처 : 경기도청

독자분이 댓글을 남기고 싶다면 아래 탭을 선택해서 남겨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