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 고흐 인사이드 (1)

초대형 미디어아트 전시 ‘반 고흐 인사이드: 빛과 음악의 축제’ 의 공식 기자회견이 지난 11일 문화역서울 284(구. 서울역사)에서 진행됐다.

이번 기자회견에는 전시 제작사인 ㈜미디어앤아트의 지성욱 대표, 문화역서울 284의 책임인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최정철 원장, 연출을 맡은 김철식 감독, 기술담당 이재영 박사, 그리고 홍보대사로 선정된 배우 장근석이 참석해 반 고흐와 미디어아트 전시를 소개했다.

반 고흐 인사이드 (2)

홍보대사로 임명된 장근석은 이번 전시의 홍보대사로 참여하게 된 동기에 대해 “본인 스스로가 한 가지 직업이 아니라 대중들을 상대로 종합예술을 하는 예술인으로서, 반 고흐라는 화가의 패기, 끊임없는 집착, 열망을 보며 가장 존경하는 아티스트라고 생각해왔다”며 “이번 홍보대사를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반 고흐의 삶과 작품 세계를 알릴 수 있다기에 나서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홍보계획에 대해 “홍보대사로서 여러 매체나 SNS를 통해 국내 관객과 해외 관광객들에게 전시를 알리고 미술에 대한 문턱을 낮추는 역할을 하겠다”며 적극적인 의지를 보였다.

반 고흐 인사이드 (6)

한편, ‘반 고흐 10년의 기록전’와 ‘반고흐 미디어아트’에 이어 세번째 반 고흐 시리즈를 제작한 ㈜미디어앤아트의 지성욱 대표는 “<반 고흐 인사이드>는 미술사에서 가장 위대한 화가로 평가받고 있는 반 고흐의 화려하면서도 비극적이었던 인생을 빛과 음악이라는 매개체로 재해석한 미디어아트 전시로, 뜻 깊은 시간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전시의 의미를 밝혔다.

‘반 고흐 인사이드’는 4월 17일까지 문화역서울 284에서 개최된다.

반 고흐 인사이드 (4)

진영석 기자, jyswork@gmail.com

– ⓒ 미디어룩(www.medialoo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이 닫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