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주)는 현대자동차남양연구소(경기도 화성시 소재)에서 연구개발총괄 담당 양웅철 부회장,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강신성 회장, 봅슬레이 국가대표팀 감독 및 선수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봅슬레이 독자모델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국가대표팀에 전달한 봅슬레이 썰매는 현대자동차가 독자개발한 것으로 현대자동차의 디자인 특징인 헥사고날(Hexagonal) 모양을 적용해 안정감이 강조됐고 썰매의 전면에서 후면부까지 연결되는 강렬한 캐릭터라인으로 역동적 디자인이 특징이다.

현대자동차는 자동차 제작에 적용되는 3D 스캔 기술을 적극 활용해 국가대표 선수 개개인의 체형을 측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최적의 탑승 자세를 구현하는 설계를 적용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의 개발 기술력을 활용한 만큼 국가대표팀이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내길 기원한다”며 “세계 최고가 된 양궁 국가대표팀을 지원한 경험을 바탕으로 봅슬레이 국가대표팀에도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을 적극 제공해 국내 동계스포츠 경기력 향상 및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고 말했다.

151008 현대차, 국가대표 봅슬레이팀에 독자 개발 썰매 전달 (2)

독자분이 댓글을 남기고 싶다면 아래 탭을 선택해서 남겨주세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ime limit is exhausted. Please reload the CAPTCHA.